태안,올여름 관광객 221만 명 방문 31% 증가

기사입력 2019.08.26 14:06
댓글 0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만리포해수욕장 인파 (2)11.jpg
올여름 태안군내 28개 해수욕장을 찾은 관광객 수는 총 221만 7350명으로 집계됐다. 이는 지난해보다31.2%(52만 8480명) 증가한 수치다. 사진은 올해 만리포해수욕장에 피서 인파가 몰린 모습.
 

 

태안,올여름 관광객 221만 명 방문 31% 증가

-만리포해수욕장 조기야간개장 효과, 전년보다 528000여 명 늘어  

올여름서해안의 대표 관광휴양도시태안군 해수욕장을 방문한 관광객은 2217000여명인 것으로 집계되는 등 전년보다 31%가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군은 만리포해수욕장 피서객 수가 전년보다 55만 여명이 늘어난 원인은 조기개장 효과로 분석하고 있다.

군에 따르면 군은 지난 18일까지 관내 28개 해수욕장을 운영한 결과, 지난해보다 31.2%(528480) 증가한 총 2217350명의 관광객이 다녀간 것으로 집계됐다.

관광객 증가 요인으로는 만리포 해수욕장 조기·야간개장 및 한일관계 악화로 인한 국내 여행객 증가 등으로 분석됐다.

특히 올해 처음으로 61일 조기개장한 만리포 해수욕장에는 9만여 명이 몰렸으며, 야간 해수욕과 함께 다양한 버스커(디제잉 쇼)등을 즐길 수 있는 야간개장(오후10시까지)에도 5만여 명이 몰려 큰 인기를 끈 것으로 풀이된다.

또한 갈음이 해수욕장에는 외국인 관광객 3500여 명이 몰려 추후 외국인해수욕장의 필요성이 더욱 높아졌다.

군은 앞으로 피서형태와 여행패턴 등 다양화 된 트랜스에 따라 콘텐츠 개발에 힘 쏟는 한편, 해수욕장의 쾌적한 이용 여건 조성을 위해 바가지요금 개선 젊은층을 위한 먹거리 개발 해수욕장 편의시설 조성 해수욕장 전담부서 신설·운영 만리포해수욕장 차없는거리조성 등을 적극 검토해 나갈 방침이다.

여기에 중장기적으로는 스마트폰을 활용한 빅데이터 분석으로 관광객들의 숙박·소비성향, 경제효과 등을 모니터링해 실사구시 맞춤형 관광정책을 수립할 계획이며 이를 통해 관광객들의 재방문율을 높일 계획이다.

군 관계자는 앞으로 스토리텔링과 연계한 조개잡이·서핑·반려견 등 테마가 있는 특화 해수욕장을 육성하고, 현재 28개인 해수욕장을 축소해 선택과 집중을 통한 육성 방안을 단계적으로 만들어가겠다고 말했다.

 

만리포해수욕장 인파 (3)11.jpg

 

만리포해수욕장 인파 (4)11.jpg

 

태안= skcy21@ccnewsland.co.kr


 

 

 

 

 


 

[충청뉴스랜드 ccnewsland.co… 기자 ccnewsland@naver.com]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저작권자ⓒ충청뉴스랜드 & ssmirae.co.kr 무단전재-재배포금지>
댓글0
이름
비밀번호
 
 
신문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다이렉트결제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독자권익보호위원회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RSS top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